Theme 2. AI가 기업 CSR에 던지는 도전과 기회

이태희 상무 [마이크로소프트]